별이 비처럼 내린다

중국 지린성에서 한 시간에 최대 60개 정도의 ‘유성우’가 쏟아져 장관을 이뤘습니다. 유성우는 우주 먼지 등이 지구 대기권에 부딪혀 불타면서 별똥별이 비처럼 쏟아지는 현상을 말하는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