접어서 주머니에

종이처럼 접었다 펼 수 있는 스마트폰이 이르면 내년에 출시될 전망이다. 삼성전자는 최근 특허청에 관련 장치의 특허를 제출했는데 글로벌 제조업체들도 미래형 스마트폰 개발 경쟁에 적극적으로 뛰어들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