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션프루트에 황금향까지

사상 유례없는 폭염의 원인이 지구 온난화에서 비롯된 것이라고 주장하는 사람들이 적지 않다. 중부지방에서 아열대작물 재배 면적이 크게 늘고 있는 것도 지구 온난화와 무관치 않다는 분석이 나오고 있다.

국민연금 받을 수 있을까?

국민연금 기금고갈론이 또 다시 고개를 들면서 노후에 연금을 받지 못하는 게 아니냐는 불안감이 높아지고 있습니다. 국민연금이 애초 예상보다 3∼4년 이른 2056∼2057년에 바닥을 드러낼 것이라는 전망이 나오고 있다

52시간제 시작

7월부터 300명 이상 사업장에선 주52시간 근무제가 시행됐다. 그러자 일과 삶의 균형, 이른바 ‘워라밸’에 대한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하지만 강 건너 불구경 심정인 사업장도 적지 않다.